태그 : 잡담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

1 2 3 4 5 6 7 8 9 10 다음

명절 잘 다녀오십시요

예전보다는 짧아서 그다지 큰 휴식기를 가지기는 어렵겠네요. 보통 내려가서 이틀 정도 고생하고 나머지 며칠을 쉬는 날로 정하면 되었는데 말입니다. 여튼, 그래도 명절은 명절인 만큼 잘 다녀오시길 바랍니다.

우리가 뭘 얻어냈지?

남북이 평화롭게 지낸다. 참 좋은 이야기입니다. 그런데 말이죠... 그걸 우리가 얻어낸 것입니까? 아닙니다. 그냥 북한의 변덕, 혹은 핵무장 이후 고립되어가는 돌파구로 호구 남한을 들여다 본 것입니다, 거기 어디에 평화가 있죠? 만약 우리가 회담을 요청하고, 북한이 응답했다면 다릅니다. 만약 북한이 핵개발을 하는 도중 우리의 성과로 북한의 반응을 이끌었...

루테인이 효과를 볼까 모르겠네요

노안이 와서 눈에 좋다는 뭘 먹고 싶어요. (아... 이전에 중년 남자가 운동은 안하고 좋다는 음식 먹는걸 욕했는데 막상 닥치고 보니...) 루테인 알약이 눈에 좋다는데 이미 노안이 와 버린 상황에서 과연 돈 값을 하려나 모르겠어요. 1~2년은 먹어야 효과가 있다는데 말이지요. 흠~ 아직 눈이 좋으신 분, 챙겨두세요. 적응이 되면 모르겠지만 노안이 갑...

이쯤되면 위수지구를 폐지해야 하지 않나?

[뉴스링크] 강원도 화천서 외박나온 병장 하나와 일병이 모텔에 투숙했다가, 밤에 추워서 못 자겠으니 난방 좀 해달라고 했으나 한시간이 지나도 추워서 재차 난방을 틀어줄 것을 요구하니 일병을 폭행.까지가 뉴스의 내용. 그리고 확인되지 않은 이야기는...이 사단이 나면서 모텔 주인이 한밤중에 "나가라!" 며 방방 뜀. 군인이 민간인과 싸울 수 없으니 병장이...

우와~

지구 평면설을 믿는 사람들의 협회까지 있는줄은 몰랐군요. 1950년대에 만들어져서 지금까지 있다니... 한국의 별종들 아니면 정말 소수의 별종만 그런 줄 알았는데 의외로 사람이 좀 됩디다. 이런 사람들도 있는데 환빠는 이상한 일이 아니곘어요.

세대가 달라서 착각하는 것

내 윗 세대는 전쟁을 겪었고, 독재를 겪었으며, 환란이 일상인 세대였습니다. 그래서 그들의 노력, 아니 노오오력이 없었다고 말할 수 없어요. 내 아랫 세대는 풍요롭고, 평화로운 세상을 살고 있으며, 한국은 역사에 없을 만큼 강력하기도 합니다. 그러나 그들에게는 기회가 없어요, 안정화 되었다는거죠.짧은 시간에 아주 큰 변화들이 있다보니 서로 같은 인간의 ...

운동 후 폭식

머리로는 주의해야 한다고 알고 있으면서도, 막상 그 순간에 정신줄을 놔버리는 상태가 되기도 합니다. 어제가 그런데, 어제 저녁에 운동을 마치고 저녁을 먹어야 하는데 햄버거가 먹고 싶어지는 겁니다. 그냥 하나 사 먹으면 그만인데 갑자기 "하나로는 부족하지 않을까?" 라는 생각이 들었고 결국 두 개를 시켰습니다. 일말의 양심은 셋트까지는 포기하게 하더군요....

취향의 형성

요즘 나오는 미인들도 분명 미인이기는 한데 끌리지는 않아요. 마치 요즘 가수가 노래도 잘 부르고, 기교도 높은데 안끌리는 것처럼 말입니다. 제가 고등학교때 부터 군대가기 전까지의 그 기간에 있던 경험들이 취향을 결정한 것 같아요. 미인상을 봐도 그런게, 예를들어 의천도룡기의 소소 역할을 한 구숙정. 그런데 의천도룡기의 소소 스타일이 좋은거지 구숙정이 좋...

가슴 아픔

퇴근하다가 잠시 다른 사람의 아파트에 들러 물건을 전해주려고 갔는데 턴을 하다가 콘크리트 블럭에 살짝쿵... 내려서 확인해 봤는데 어두워서 잘 보이지는 않지만 범퍼 아래쪽 하단부가 거칠거칠 한 것이 틀림없이 기스가 나 있는 것 같은데, 뽑은지 한달도 안된 차라서 가슴이 미어집니다. 아... 한 일년쯤 탔다면 무덤덤 할 것인데 어찌 이리 일찍 아픔을 내려...

공익제보에 대해 읽어볼 만한 인터뷰

[뉴스링크] 군납비리로 해군과 맞짱 뜬 김수영 전 소령의 인터뷰 입니다. 읽어볼만한 기사라고 생각해서 링크 붙입니다. 아주 긴 인터뷰는 아니지만 일반적인 공익제보가 어떻게 시작되는가, 과정에서 어떤 일들이 벌어지는가, 그리고 이후에 어떤 삶을 살게 되는가를 짐작하실 수 있을 것입니다.적어도 우리나라에서 공익제보자는 배신자와 동일한 취급을 받고 핍박 당하...
1 2 3 4 5 6 7 8 9 10 다음